사용자의 입장에서 고민한 끝에 완성한 직관적인 조작 방식